본문 바로가기

신종코로나바이러스2

전일본항공(ANA), 객실 승무원 5000명 휴업 결정 "일본의 대표적인 항공사 전일본항공(ANA)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객실승무원 5000명 일시 휴업" 일본 항공업계의 대기업인 전일본항공(ANA)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영향을 비켜갈 수는 없게 되었다. 전일본항공(ANA)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으로 인한 운항편수 감축과 함께 약 5000명의 객실승무원들의 휴업 방침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전일본항공(ANA)는 고용보호를 위한 조치라고 설명하고 있으며, '고용조정 조성금'을 활용하여 휴업수당은 지급할 방침이라고 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확대에 따라 전 세계 각국이 국경을 걸어잠그며 외국으로부터의 입국 제한이 계속되는 가운데 전일본항공(ANA)는 현재, 국제선의 약 60%, 국내선의 약 10%정도 운항 중지 및 감편을 결정했다. 전일본항공(AN.. 2020. 3. 20.
일본항공(JAL) 국내선 55개 노선 다음 달 5일까지 감축 운항 연장 신종 코라나바이러스 감염으로 전 세계가 혼란에 빠져있으며, 모든 산업에 악영향을 끼치고 있다. 그 중에서도 여행업계와 항공업계가 가장 큰 타격을 입고있는 상황이다. 3월 19일 NHK에 보도에 따르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확산으로 일본항공(JAL)은 국내선 감축 운항을 다음 달 5일까지 연장하기로 하였으며, 나리타와 홋카이도 신치토세 사이의 55개 노선을 추가로 감축하기로 결정했다고 전하고 있다. 일본항공은 이번 달 6일부터 국내선 감축을 계속해오고 있으며, 이번 달 28일까지 운항 감축을 발표했지만, 항공 수요의 회복 기미가 보이지 않아 다음 달 5일까지 운항 감축을 연장하기로 결정했다고 한다. 구체적으로는 나리타에서 신치토세, 나리타에서 오사카 노선 등 국내선의 약 40%에 달하는 55개 노선에.. 2020. 3. 19.